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외국인국악

 

배움은 곧 세계와의 소통!

한국 전통문화를 배우려는 외국인들의 열기로 국립부산국악원이 뜨거워질 전망이다.

  

국립부산국악원(원장 서인화)는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을 대상으로 오는 9월 3일(토)부터 11월 19일(토)까지, 12주에 걸쳐 매주 토요일 <외국인 국악강좌 “Hello, Gugak">을 개설한다.

 

배우는 만큼 보인다. 외국인과 소통하며 교류의 장을 넓히다!

  

강좌프로그램은 ‘한국춤’으로 언어는 영어와 한국어로 진행한다. 전통 춤의 기본을 바탕으로 신명나는 춤사위를 배울 예정이며 아울러 강좌의 마지막 날(11월 19일)은 강습생들이 12주간 열심히 배운 실력을 뽐내는 발표회도 가진다.

  

<외국인 국악강좌 “Hello, Gugak">은 국악을 보다 깊이 있게 배우고자 하는 국내 거주외국인을 위해 부산에서 올해 처음으로 개설된 교육프로그램이다. 2014년부터 ‘외국인국악체험’이 신설되어 10회가량 진행되는 동안 340명의 외국인이 체험했는데, 한 회로 끝나는 국악체험에 아쉬어하던 외국인들의 강습요청 열기에 힘입어 올해 <외국인 국악강좌 “Hello, Gugak">을 신설했다. 상반기에는 가야금강좌는 열어 러시아, 중국, 멕시코, 폴란드, 필리핀, 바하마 등 총 10명의 외국인이 신청하여 진행한 바 있다.

  

강좌 신청은 국악에 관심있는 외국인이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신청은 국립부산국악원 누리집(http://busan.gugak.go.kr)에서 신청서를 받아 8월 1일부터 8월 27일(토)까지 전자우편(sehyung1@korea.kr)이나 팩스(051-811-0045)로 제출하면 된다. 강좌는 정원 20명 초급과정으로 참가비는 70,000원이다.

 

문의 051-811-0276

 

                 지금 보신 국악정보가 도움이 되셨으면 아래 공감 버튼을 눌러 주세요^^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