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3 전주세계소리축제(소리축제)' 소리프론티어 대상에는 '타니모션'팀이 선정됐다.

4일 소리축제에 따르면 국악의 창작활성화와 새로운 우리 소리의 발굴을 위해, 매년 국악 발굴 프로젝트인 소리프론티어를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에는 '타니모션' 팀이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소리프론티어'는 소리축제 기간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 야외공연장에서 펼쳐졌으며 음악장르의 벽을 허물고 과감한 실험정신으로 똘똘 뭉친 8개 팀이 참여했다.

'타니모션'은 한국음악을 비롯해 다양한 장르의 음악이 갖는 흥미로운 요소들을 결합해 이색적으로 선보여 관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들은 수상 소감에서 "너무 기쁘고 떨린다. 앞으로 더 잘하라는 의미로 알고 노력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면서 "굿을 가지고 만든 레퍼토리 중에서 관객들이 즐길만한 것들로만 구성해서 선보인 이번 무대에 “관객들이 즐거워한 것 같아 너무 좋다"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타니모션'과 더불어 수림문화재단이 지원하는 '수림문화상(특별상)'에는 해금 연주의 새로운 활로를 열어준 '해금밴드 주리스쿤스'가 선정됐다.


해당기사 더 보기 http://goo.gl/OSc0pU
Posted by 古樂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