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ㆍSNS 시대 맞아 유튜브 등 동영상 플랫폼 각광
ㆍ싸이 ‘강남 스타일’ 시청앞 공연 145국 생중계
ㆍ가왕 조용필 ‘헬로’ 쇼케이스 25만건 동시접속


지난 4월23일, 10년 만에 가요계로 돌아온 조용필(63)은 19집 앨범 <헬로>의 쇼케이스를 네이버 뮤직을 통해 인터넷으로 생중계했다. 10대 아이돌 그룹에서나 볼 수 있는 파격 행보였다. 1시간여 동안 전 세계로 생중계된 이날 쇼케이스는 25만여 건의 동시 접속자수를 기록했다. 잠실주경기장을 가득 채우고 5차례 공연한 것과 같은 수치다. ‘가왕’ 조용필부터 갓 데뷔한 신인가수까지…, 가요계가 ‘SLS 마케팅’에 푹 빠졌다.

SLS 마케팅이란 ‘소셜 라이브 서비스(Social Live Service)’, 즉 인터넷과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를 통해 전 세계 누구나 방송을 시청하고 공유할 수 있는 ‘실시간 생중계 플랫폼’을 이용한 마케팅을 말한다.

SNS 시대를 맞아 유튜브나 유스트림 같은 동영상 플랫폼이 TV와 라디오를 넘어 가수들의 블루오션으로 각광받고 있다. 음반 발매와 동시에 컴백 쇼케이스를 전 세계에 생중계하는 일은 새로운 ‘관례’가 되고 있다. 특정 플랫폼에 자신만의 채널을 만들어 팬들과 직접적으로 스킨십에 나서기도 한다.

해당기사 더 보기

조용필 쇼케이스

Posted by 古樂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