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우리소리의 세계화를 위해 유럽의 빗장을 연다”

유럽인들을 대상으로 프랑스 파리에서 한국 소리꾼 선발대회가 열린다.
한국소리문화의전당(대표 이인권)과 프랑스 파리의 K-Vox 한국소리페스티벌조직위원회(위원장 한유미)는 오는 12월14일(현지시간) ‘제1회 유러피언 소리꾼 경연대회’를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소리문화의전당은 대중예술 중심의 한류 붐 속에 진정한 소리음악의 세계화를 모색하며 이 사업을 펼친다고 덧붙였다.

클래식의 본고장인 유럽에서 한국의 전통음악을 애호하는 ‘꾼’들을 발굴하여 소리의 고장 전북으로 초청, 한국의 전문 국악인들과 함께 무대에 세운다는 계획이다.

이의 일환으로 소리문화의전당은 지난 8일 시범 유러피언 소리무대로 'K-뮤직 프로젝트(KMP)'을 개최했다.

해당기사 더보기

Posted by 보르미야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