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서울 종로구(구청장 김영종)는 5월 11일 오후 4시 인사동 문화지구 남인사마당 개막 공연을 시작으로 11월까지 10회에 걸쳐 ‘2013년 인사동 토요문화나눔 한마당’을 개최한다.

‘인사동 나들이(Picnin in Insadong)’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전통이 살아 숨 쉬는 품격 있는 문화지구로 인사동을 육성하고, 남인사마당을 전통문화예술 공연의 중심지로 활성화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공연시간은 오후 4시부터 5시까지로 혹서기 7, 8월을 제외한 매월 둘째와 넷째 토요일에 진행되며, 행사 전날 기상청 발표 강수량이 60% 이상이거나 당일 우천으로 공연이 불가능한 경우는 취소된다.

종로구는 전통악기 연주, 퓨전국악, 사물놀이, 판소리 등 다양한 전통문화예술을 통해 우리 문화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공연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11일 개막공연에는 ▲국악계 싸이로 불려지는 국악인 남상일 ▲연희집단 더 광대 ▲숙명 해금솔리스트 컴퍼니 ▲퓨전그룹 SALT ▲힙합듀오 프레스파크 ▲정가악회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인이 출연하는 것을 비롯해 중요무형문화재 제7호 고성오광대, 선반 사물놀이, 영남북춤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해당뉴스 더 보기
Posted by LittleSilver

댓글을 달아 주세요